핫이슈
HOME > 핫이슈
제목 범죄조직 김앤장을 수사할 공수처장에 김앤장 출신 김진욱 임명은 국민모독
등록일 2020-12-29 15:46:14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641 연락처 02-722-3229 

범죄조직 김앤장을 수사할 공수처장에 김앤장 출신 김진욱 임명은 국민모독

[투기자본감시센터 성명]

공수처장 후보 추천위는 공수처장 후보자로 김앤장 출신 김진욱 헌법재판소 선임연구관과 이건리 국민권익위원회 부위원장을 대통령에게 추천하였다.

센터는 이미 김앤장 출신 김진욱의 후보자 추천에 절대 반대한 바 있다.

그 이유 자명하다

첫째, 김앤장이 변호사법에서 정한 조직이 아닌 변호사 전체가 하나의 사업자인 동업자로 해산되어야 할 불법 조직이기 때문이다.

둘째, 그들의 행위는 탈세를 조장하고 심지어 국세청이 추징한 세금마저 다시 탈세하는 범죄단체로 즉각 해체되고 그 수괴 김영무 등은 기소되고 사형에 처해야 할 범죄자들이기 때문이다.

즉 김앤장은 관료나 판사 검사를 고액의 뇌물로 고문이나 변호사로 영입하였다가 회전문 인사를 통해 역대 정부의 청와대와 검찰과 국세청과 국정원 등 권력기관을 지배하고서, 이건희 이재용 등의 과징금 탈세액이 15.2조원(벌금포함 최대 42조 추징대상)에 달하고 더욱이 이재용은 법률에 따라 50억원 이상의 횡령배임으로 구속되어야 함에도 정준영 서울고법부장과 노정희 대법관등의 불법으로 구속을 면하고 있는데 삼성전자의 사외이사가 검찰총장 출신 송광수다. 또한 2대 재벌 넥슨 김정주의 탈세가 이명박 박근혜 대통령은 물론이고 문재인 정부까지 11년간 무려 7.7조원(벌금 포함 최대 54조원 추징대상)에 달하고, 그 범죄의 이면에는 이명박에서 진경준까지 권력과 김앤장의 비호가 있다. 특히 김앤장은 KB금융 윤종규 등 금융기관과 이헌재 등과 결탁하여 11조원 서민의 주머니를 털어낸 라임 옵티머스 사기사건의 주범이다. 더욱이 김앤장은 김앤장고문이던 강정원과 윤종규를 회장으로 만들었는데, 국민은행이 4천억원을 탈세하여 국세청이 추징한 국세까지 6천억원을 재탈세하여 김앤장에게 1,699억원을 진상한 훈장사기범 KB금융 윤종규나 2조원을 탈세하여 국세청이 추징한 세금을 다시 환급받은 하나금융 김정태를 비호하고 있으며, 론스타와 공모해 비금융주력자를 조작하여 국유재산인 외환은행 불법 매각하여 2.6조원 국고손실을 야기하고 외환카드 주가조작과 4천억원 등 총 1.5조원의 탈세까지 자행하고도 국세청이 추징한 세금까지 국세심판원을 와해시키고 매수하고, 대법원을 매수하여 환급받아 재탈세하는 무법지대를 만든 변호사법 외 범죄단체다.

또한 김앤장은 양승태 대법원장 등 사법부를 지배하여 옥시사건과 징용사건 재판과 블랙리스트를 만들어 불법판결을 양산하였다. 특히 김앤장이 주도한 징용사건 관련 헌법재판소 기밀을 파견판사가 양승태 대법원장에게 유출하고, 헌법재판소가 한일청구권 협정 위헌심판을 각하할 당시 헌재소장이 김앤장 출신 박한철이고, 김진욱은 헌재의 연구관이었다. 심지어 김앤장은 조국이 속한 서울대법학대학원 등 학교기관과 대기업의 사외이사로 진출하여 사회를 혼탁하게 하고 있다.

결국 대통령 대법원장 검찰총장 국회의원 검사 판사 등 고위권력과 이재용 김정주 등 부패재벌과 결탁하여 권력형 부정부패 범죄를 야기한 김앤장이 공수처의 핵심 수사대상인 것이다.
따라서 김앤장 출신 김진욱은 공수처장이 될 수 없다.

문재인 대통령께서는
범죄단체 김앤장 출신 김진욱의 공수처장 임명을 고려하지 않을 것으로 믿는다.
추미애장관에게 변호사법외 불법 범죄단체 조직 김앤장법률사무소의 해산을 지시하라

 

2020.12.29.
투기자본감시센터
 공동대표 오세택 이성호 이두헌 전범철 윤영대

목록

다음글 하나은행 법인세 1조9,088억원 재탈세 김앤장 이명박 등 대검고발 회견
이전글 론스타의 1.5조원 재탈세 사건 대검(검찰총장 윤석열) 고발 기자회견